남부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양주 타워크레인 붕괴사고는 안전불감증이 불러 낸 인재(人災).
미규격 임의 제작된 '보조 풀' 주요원인.
기사입력  2017/10/12 [15:31] 최종편집    이건구기자

남양주경찰서(총경 곽영진)는 지난 5월 22일 5명의 사상자(사망 3명, 중상 2명)를 낸 남양주시 다산신도시 아파트 건설현장 타워크레인 붕괴사고에 관한 수사결과를 발표했다.

▲ 지난 5월 5명의 사상자를 낸 남양주시 다산신도시 아파트 공사현장의 타워크레인 붕괴 사고현장./경기북도일보     © GNN

 

남양주서는 사고와 관련된 과실 내지 위법 행위가 확인된 원청·하청·부품제작업체 등 관계자 6명을 입건하고, 그 중 3명에 대해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은 사고발생 후 수사전담팀을 편성, 국립과학수사연구원·고용노동부·산업안전보건공단 등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 하에 과학적인 감식과 증거물 감정, 관련자 진술 등을 통해 사고원인을 판단했다.

 

더불어 압수수색을 통해 확보한 부책류 63점과 컴퓨터파일 403개에 대한 분석 및 현장관계자 27명에 대한 조사, 타워크레인 제조업체인 스페인 코만사 임직원들 상대 조사 등 다각적인 수사를 진행했다.

 

수사결과 타워크레인이 붕괴한 원인은, 타워크레인 상승작업 중 상부의 80톤가량의 무게를 지탱하는 ’보조 폴‘의 거치 부분이 깨지자, 철공소에서 임의 제작된 ’보조 폴’을 장착했던 것이 원인이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이는 규격, 재질 및 열처리가 정품과 상이한 ‘보조 폴’ 장작 후 무리하게 크레인 상승작업을 진행 하던 중, 상층구조물의 하중을 버티지 못하고 한쪽이 파단되었고, 이로 인해 보조 폴이 헛돌면서 크레인이 붕괴된 것으로 밝혀졌다.

 

위와 같이 판단한 근거로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분석(정품과 임의 제작된 보조 폴의 비교 분석) 및 타워크레인에 대한 정밀 감정(타워크레인 제작사의 기술자 3명 참여)과, 피의자·피해자·참고인들에 대한 진술을 토대로 했다.

 

또한 현장하청 업체는 공사기간을 맞추기 위해 타워크레인의 중요부품을 도면 없이 철공소에 임의제작 의뢰하여 장착했고, 원청업체는 이를 알면서도 묵인했다.

 

특히 현장에 안전관리자들(원청, 하청 등 책임자)이 상주해 있었으나 근로자들이 안전 고리를 장착하지 않고 작업함에도 불구하고 아무런 제지가 없었다.

 

현장투입 근로자들에게 안전교육과 특별안전교육을 실시해야함에도 불구하고 교육시간으로 인해 근로시간이 줄어드는 것을 방지키 위해 교육을 실시하지 않고도, 이를 서면으로 남기기 위해 근로자들이 모여 있는 것을 사진 찍고, 교육을 받은 것인 양 서명케 했다.

 

경찰은 이번 타워크레인 붕괴로 인해 대규모 사상자를 낸 현장의 부실한 안전관리의 책임을 물어 원청업체(甲)의 현장소장A 및 안전관리과장B, 하청업체(乙) 대표C 등 6명을 입건했다.

 

또한 이들 중 그 과실과 주의의무 위반이 중한 원청업체(甲) 현장소장 A, 하청업체(乙) 안전책임자 D, 크레인업체(丙) 대표 E 등 3명에 대해서는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은 향후 산업 현장에서의 부실한 안전관리로 인해 발생하는 안전사고에 대해서는 유관기관과 협조하여 안전수칙 준수 여부를 철저히 수사할 예정이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광고
ⓒ GN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남경필 경기도지사! 구리시 경기북부 2차 테크노밸리 유치 힘 보태나? / 이건구기자
구리시갈매동, 주민들 “내 피 같은 땅” LH 개발 반대!..도시재생사업 YES! / 오민석 기자
[데스크 논단] 구리시의원들, 욕을 바가지로 처 먹어야.. / 신상호 남부 지사장
구리시, 갈매역세권 (담터) "공공주택지구"로 개발 / 최규숙기자
구리시의회, 행감 5일째 경륜은 못 속여 박석윤. 진화자의원 선두 이끌며 ‘순탄’ / 오민석 기자
[진단 (1)] 구리시,경제활성화 온누리상품권 특정상인 배불리는데 사용..무용론 '팽배' 전통시장회원만 통용..환불도안돼 '불만' / 오민석. 이건구기자
[포토뉴스]갈매역세권개발사업, 시민 피해 더 이상은 안 된다 / 이건구기자
고양시 일산동구보건소, ‘제1회 통뼈대장 선발대회’ 성황리에 종료 / 이건구기자
[413종합] 구리. 남양주 선수들 입장 완료남양주, 선거구 금주 중 가닥 나올 듯.. 구리, 후보들도 정리 ..설 이후 “총선 본격” / [4.13.총선 취재반=오민석.김병연. 이건구. 황선호
[칭찬합시다] 남양주시 희망매니저 배미자 씨. ‘봉사정신 투철한 보육센터 설립' 필요해.. / 전남득시민기자